중고등부

2017.12.07 11:38

멋진 비터

조회 수 92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지난주 비터에 처음 부임했을 때 느낌이 참 좋았습니다.

학생들이 성경도 가지고 다니고 찬양할 때 다는 아니어도 스스로 박수를 치는

모습도 보았습니다.

 

요즘시대의 믿음의 자녀들이라해도 대부분 성경을 가지고 다니지 않는데

그래도 다는 아니지만 훈련이 되어있다는 생각에 참 맘이 행복했습니다.

 

믿음은 철저히 하나님과의 1:1의 관계입니다.

그가 누구든간에 목사 장로 권사 집사 성도 이 모든 것은 이 땅에서의 질서를 위해

잠시 정해놓은 것이지 하늘에 가면 모두가 형제고 자매일 것입니다.

 

우리의 귀한 비터 친구들이 이 세대가 요구하는 경쟁과 치고 올라가야만 성공이라고

생각하는 아이들이 아니었으면 좋겠습니다.

늘 감사하고 성령을 찾는 자들이라면 건강하고 예의 바르고 그들이 바라는 모든 것들을

이루게 하실 것이 분명합니다.

 

우리는 기도하고 기도하면 주님이 역사하십니다.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» 멋진 비터 허순민목사 2017.12.07 92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